중국 증시 여전히 불안정... 코스피, 원/달러 환율까지 요동쳐

재경일보 재경일보 기자 재경일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6.01.11 16:14:28 EST
중국 증시

중국 경제의 둔화에 대한 우려가 계속되면서 11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5.33%(169.71포인트) 떨어진 3016.70에 마감했다.

상하이종합지수는 전날보다 1.7% 하락해 장을 시작해 오후 들어 낙폭을 키웠으며, 선전종합지수는 6.60%(130.62포인트) 폭락한 1848.10에 거래를 마쳤다. 상하이와 선전의 대형주로 구성된 상하이선전(CSI) 300 지수는 5.03% 하락했다. 중국 물가 부진의 여파 탓이다. 이 영향으로 코스피도 1.19%(22.78포인트) 하락한 1,894.84에 장을 마쳐 지난해 9월 8일(1,878.68) 이후 4개월여 만에 1,900선 아래로 내려갔다.

Like Us on Facebook

한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와 비교해 달러당 11.7원 급등한 1,209.8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종가를 기준으로 했을 때 2010년 7월 19일의 1,215.6원 이후 근 5년 반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중국 증시 불안 등의 여파로 급등하다가 전 거래일인 지난 8일 1,198.1원으로 소폭 하락해 '숨고르기'를 하던 원/달러 환율 상승세(원화 약세)가 재개된 것이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8.0원 오른 1,206.1원에 거래가 시작됐으며, 서울 외환시장 개장 전의 역외 차액결제선물환(NDF) 시장부터 시작된 오름세가 장 초반에도 그대로 이어졌다가, 중국 인민은행이 달러화 대비 위안화 기준환율을 2거래일 연속으로 절상 고시한 뒤에야 진정세로 접어들었다.

이날 중국 인민은행은 달러화 대비 위안화 기준환율을 전날보다 0.0010위안 내린 6.5626위안에 고시했으며, 이를 기점으로 상승세가 한풀 꺾인 원/달러 환율은 1,208원대에서 등락했다. 그러나 오후 들어 중국 상하이 증시가 낙폭을 키우고, 북핵 문제로 지정학적 리스크가 커진 국내 증시도 하락세가 이어지자 결국 1,210원대 턱밑에서 장을 마감했다.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가 이날 신용전망보고서에서 "북한의 '수소탄' 실험과 이에 따른 한국의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로 긴장이 고조되고 지정학적 위험이 높아졌다"고 분석하는 등 원/달러 환율의 추가 상승을 불러올 수 있는 리스크가 곳곳에 남아 있는 상황이다.

하나선물 정경팔 시장분석팀장은 "중국 증시가 오늘도 급락하는 등 여전히 달러화 강세의 재료가 남아 있고, 기술적으로도 상승 추세가 끝나지 않았다"며 "상승세를 지속해 1,216원까지도 오를 수 있다"고 전망했다.

김경환 하나대투증권 연구원은 "연초의 환율 이슈가 사라지지 않은 상황에서 지난주에 구조조정 수혜주로 분류돼 상대적으로 많이 올랐던 철강, 석탄, 비철금속 등 대형주가 정책 기대가 과도했다는 분석에 급락했다"면서 "장초반부터 외국인 위주의 홍콩지수가 빠지면서 본토의 하락세를 이끈 부분도 있다"라며, 지급준비율 인하 같은 확실한 조치가 없다는 실망감도 영향을 끼쳤으며, 계절적으로 춘제(설) 전에는 주가가 빠지는 영향이 있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뉴스 브리핑

오늘의 칼럼더보기

박해영

[박해영 산부인과 칼럼] 폐경 전에 아랫배에 혹이 생길 때

폐경 전 젊은 나이에 아랫배에 생기는 여러 가지 혹이 있습니다. 그 중에 특히 임신 때 생기는 뜻밖의 혹에

김종윤

음주운전 적발시 영주권,시민권 거부될 수도

미주에 거주하시는 한인들이 종종 경찰에 적발되는 범죄 중의 하나는 음주운전입니다. 특히 매년 연말이 되면

More

화제의 클릭

동성애

존스홉킨스대 보고서 "동성애자나 트랜스젠더로 태어난다는 과학적 증거 없어"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에 있는 연구 중심 명문 사립대인 존스홉킨스대학의 저명 학자들이 22일 동성애와

이스라엘에서 발견된 1세기 회당 유적

신약·예수 생애의 역사성 입증하는 A.D. 1세기 회당 유적 발견돼

신약의 예수 그리스도의 생애에 대한 기록이 사실임을 입증해주는 역사적 유물인 '1세기 회당 유적'이

"알라여, 기독교인들을 모두 죽이소서"라고 외치고 있는 10대 무슬림 청소년

벨기에 무슬림 10대 길거리서 "알라여, 기독교인을 모두 죽이소서" 외쳐... 시민들 분노

벨기에 남동부 리에주의 베르비에에서 거리를 배회하며 "알라여, 비열한 기독교인들을 죽이소서. 알라여,

트럼프

오스트리아서 독일 여성 집단강간한 이라크 난민 9명 체포

오스트리아 비엔나 경찰이 신년 행사에서 28세 독일 여성을 집단 강간한 혐의로 이라크 난민 9명을 체포했다고

엄마 킴 웨스트(51)와 아들 벤 포드(32)

동성애 옹호자들은 근친상간에 대해 뭐라 할 건가? 36세 엄마와 19세 아들의 특별한 사랑

기독교 변증가인 마이클 브라운 박사는 12일 "동성애 옹호자들은 근친상간에 대해 무엇이라고 말할

에릭 메탁사스

"모든 성행위가 평등한 것은 아니다... 맑시즘과 전체주의가 문화, 특히 성을 노린다"

예일대 출신의 문화평론가인 에릭 메탁사스(Eric Metaxas)는 11일 크리스천포스트 기고글을 통해 모든 성행위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대통령 후보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힐러리 클린턴, 대통령 후보 수락연설서 국가표어 바꿔... 'In God We Trust' 아닌 'E Pluribus Unum' 언급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지난달 28일 대통령 후보 수락 연설에서 국가 표어를 잘못 언급한 가운데,

KSTARS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주상욱♥차예련, 5월 결혼 '스타부부 탄생'

배우 주상욱(39)과 배우 차예련(32)이 열애 1년만에 결혼식을 올려 화제다.

한선화, 청순 그 자체…"자체발광 미모"

연기자 한선화가 자체발광 미모를 뽐내 눈길을 모았습니다.

이하늬X산다라박, 비주얼 자매…"우리 한 살 차이"

배우 이하늬, 산다라박이 지난 26일 절친자매 인증샷을 공개하며 친분을 과시했다.

INSIDE 재경일보